투수 스탯과 다음 시즌 ERA와의 상관계수

이전에 타자의 다음 시즌 wOBA와 상관성이 높은 스탯을 확인했다. 이와 유사하게, 이번에는 투수의 다음 시즌 ERA와 상관성이 높은 스탯을 확인해보자. 다음 시즌 ERA를 예측하는데 유용한 스탯이 있을까? 그렇다면 상관관계는 얼마나 될까? 2002–2019년 규정이닝을 만족한 투수를 대상으로, 어떤 시즌의 스탯과 그 다음 시즌 ERA의 상관계수를 확인했다. 그 평균값은 다음과 같다. Metric (Y)ERA Corr. (Y+1)ERA.315FIP.437ERA – FIP-.083xFIP.439K%-.425BB%.091WHIP.315BABIP.000LOB%-.184K/BB-.340AVG.296LD%.023GB%-.056FB%.052IFFB%-.102GB/FB-.067HR/FB.109IFH%-.036BUH%.067Z-Swing%-.038O-Swing%-.195Swing%-.189Z-Contact%.344O-Contact%.258Contact%.337Zone%-.117F-Strike%-.155SwStr%-.359Pull%.142Cent%-.007Oppo%-.159Soft%-.225Med%.055Hard%.126 위 결과를 간단히 ...

타자 스탯과 다음 시즌 wOBA와의 상관계수

타자를 평가하는 대표적이고, 가장 대중적인 스탯은 OPS이다. 그런데 OPS는 출루율을 실제 가치보다 과소평가하기 때문에, wOBA나 이를 조정한 wRC+가 타자를 평가하기에 더 적합하다. 그런데 다음 연도 wOBA를 예측할수 있는 스탯이 있을까? 즉, 다음 시즌 wOBA와 상관성이 가장 높은 스탯이 무엇일까? 아마도 wOBA일 것이다. 즉, 이번 시즌에 wOBA가 높은 타자는 다음 시즌에도 역시 wOBA가 높을 거이다. 하지만 wOBA보다 ...

투수 스탯의 연도별 상관계수(year-to-year correlation) (2)

이전에 투수 스탯의 연도별 상관계수를 확인했다. BABIP과 LOB%는 연도별 상관성이 낮고, FIP, K%, BB%는 높았다. 그렇다면 플라이볼 대비 땅볼 비율(GB/FB)이나 플라이볼 대비 홈런 비율(HR/FB) 등, 이런 세부적인 스탯은 어떨까? 타자에 대해서 확인한것처럼 이번에는 투수에 대해서, 타구 유형이나 스트라이크/볼 접근법 등에 대한 상관성을 확인해보자. 이것도 마찬가지로, 연도별 상관성이 높다면 선수 개인의 특성 또는 실력에 의존적인 스탯이다.  2002–2019년 규정이닝을 ...

타자 스탯의 연도별 상관계수(year-to-year correlation) (2)

이전에 타자 스탯의 연도별 상관계수를 확인했다. 타율과 BABIP은 연도별 상관성이 낮고, ISO, K%, BB%는 높았다. 그렇다면 플라이볼 대비 땅볼 비율(GB/FB)이나 플라이볼 대비 홈런 비율(HR/FB) 등, 이런 세부적인 스탯은 어떨까? 이번엔 타자의 타구 유형이나 스트라이크/볼 접근법 등에 대한 상관성을 확인해보자. 이것도 마찬가지로, 연도별 상관성이 높다면 선수 개인의 특성 또는 실력에 의존적인 스탯이다.  단, 팬그래프는 타구 유형 데이터를 ...

투수 스탯의 연도별 상관계수(year-to-year correlation)

이전에 타자 스탯 연도별 상관계수를 확인했다. 투수 스탯은 어떨까? 즉, 한 시즌에 낮은 ERA를 기록한 투수는 다음 시즌에도 낮은 ERA를 기록할수 있을까? 또는, 한 시즌에 낮은 FIP를 기록한 투수는 다음 시즌에도 낮은 FIP를 기록할수 있을까? 그 상관성은 어느정도일까? 투수 스탯의 연도별 상관계수 역시 신뢰도와 관련이 높다. 어떤 스탯의 연도별 상관성이 낮다는 것은, 그것은 선수의 실력보다는 운이나 ...

타자 스탯의 연도별 상관계수(year-to-year correlation)

타자 스탯의 연도별 상관계수는 어떨까? 즉, 한 시즌에 높은 타율을 기록한 타자가 다음 시즌에도 높은 타율을 기록할수 있을까? 또는, 한 시즌에 높은 출루율을 기록한 타자가 다음 시즌에도 높은 출루율을 기록할수 있을까? 그 상관성은 어느정도일까? 이 연도별 상관계수는 스탯의 신뢰도와 관련이 높다. 어떤 스탯의 연도별 상관성이 낮다는 것은, 그것은 선수의 실력보다는 운이나 다른 외부 요인에 의한 영향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