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수의 높은 인플레이 타구의 타율(BABIP)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김현수는 6월 6일까지 .377의 타율과 .449의 출루율을 기록하고 있다. 겨우 78타석의 성적이긴 하지만, 이 정도면 매우 훌륭하다. 그런데 그의 타율이 이처럼 매우 높게 유지되고 있는 것은 인플레이된 타구의 안타 비율(BABIP)이 매우 높기 때문이다. 그의 BABIP은 무려 .431인데, 이는 리그 전체 50타석 이상을 기록한 타자 중 6번째로 높은 수치이다.

그런데 그의 높은 BABIP은 단지 운 때문일까? 타자의 BABIP을 예측할 수 있는 xBABIP 수치로 확인해보자. 지난 2015년에 Alex Chamberlain가 팬그래프에 소개한 방식으로 계산해보자. 타구의 유형, 방향, 퀄리티 등의 정보를 바탕으로 타자의 BABIP을 예측 할 수 있다. BABIP의 연도별 상관계수는 .4072인 반면, xBABIP은 다음 시즌 BABIP과의 상관계수가 .4712로 ‘약간’ 더 높다. 따라서 BABIP을 예측하는데 좀 더 낫다고 볼 순 있겠지만, BABIP 변동성의 절반 이상은 예측이 어려운 셈이다.

xBABIP 계산식을 자세히 살펴보자.

  • xBABIP = .1975 – .4383 x ( IFFB% x FB% ) – .0914 x ( FB% – IFFB% ) + .2594 x LD% + .1822 x Hard% + .1198 x Oppo% + .0042 x Spd

내야 플라이볼(IFFB)은 대부분 아웃이 되지만, 타자마다 어느정도 고유한 비율을 갖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따라서 선수의 BABIP을 예측하는데 매우 중요한 지표가 된다. 또한 플라이볼(FB)도 상대적으로 안타가 될 확률이 낮으므로, 뜬공의 비율이 높은 타자는 BABIP이 낮은 편이다. 반면에, 라인드라이브 타구(LD), 강한 타구(Hard%), 밀어친 타구(Oppo%)는 높은 비율로 안타가 되므로 BABIP을 상승시킨다. 마지막으로 발이 빠른 타자는 많은 내야안타를 얻으므로 높은 BABIP에 유리하다.

그럼 이제 김현수의 xBABIP을 살펴보자. 그는 내야 플라이볼이 아직 없으며, 플라이볼 비율도 23.7%로 낮은 편이다(리그 평균 35%). 전형적으로 땅볼 타구를 많이 생산하는 유형이므로 높은 BABIP에 유리하다. 반면, LD%는 18.6%로 리그 평균(20%)보다 살짝 낮은 편이나, 강한 타구(Hard%)는 35.6%로 리그 평균(30%)보다 오히려 더 높다. 결과적으로, 김현수는 강한 땅볼을 많이 생산해내는 높은 BABIP 유형의 선수인 것이다.

한편, 밀어친 타구 비율(Oppo%)은 22%로 평균(25%)과 큰 차이가 없으며, 그의 스피드 스코어(Spd)는 겨우 1로 매우 낮다. 아직 기회가 많지 않아서 그런 것도 있지만, 한국에서의 성적을 감안하여도 Spd는 3 정도로 그리 높진 않다.

이제 위의 모든 요소를 대입하여 xBABIP을 계산하면 .320이 얻어진다. 리그 평균(.300) 대비 약간 높은 수치이긴 하지만 현재의 BABIP(.431)을 설명하기에는 턱없이 부족하다. 그는 삼진 비율(K%)이 높은 유형은 아니므로 BABIP에 비하여 타율이 크게 떨어지는 타입은 아니다. 그러나 현재까지 그의 xBABIP 대비 BABIP이 1할 넘는 차이를 보이고 있는 것이 사실이며, 타석수가 늘어날수록 그의 BABIP과 타율은 큰 속도로 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마지막으로 2016년 6월 6일까지의 xBABIP 순위를 살펴보자. (50타석 이상)

Rank Name BABIP xBABIP
1 Whit Merrifield 0.422 0.392
2 Travis Jankowski 0.400 0.390
3 Joe Mauer 0.318 0.385
4 Justin Smoak 0.382 0.375
5 Michael Bourn 0.389 0.371
6 Tyler Holt 0.347 0.370
7 Domingo Santana 0.377 0.368
8 Tyler Naquin 0.468 0.365
9 Hernan Perez 0.345 0.365
10 DJ LeMahieu 0.331 0.364
11 Chris Johnson 0.321 0.364
12 Drew Stubbs 0.407 0.362
13 Austin Jackson 0.331 0.362
14 Carlos Correa 0.340 0.362
15 Alejandro De Aza 0.278 0.360
16 Jose Altuve 0.330 0.359
17 Joey Votto 0.268 0.358
18 Howie Kendrick 0.258 0.357
19 Jace Peterson 0.250 0.356
20 David Wright 0.320 0.355
21 Dexter Fowler 0.384 0.354
22 Ichiro Suzuki 0.333 0.353
23 Yasmany Tomas 0.305 0.352
24 Brandon Belt 0.340 0.352
25 Christian Yelich 0.381 0.351
26 Logan Forsythe 0.377 0.351
27 Mike Trout 0.357 0.350
28 Charlie Blackmon 0.314 0.350
29 Kelby Tomlinson 0.367 0.350
30 Matt Duffy 0.255 0.350
  • Share on Tumbl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