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원 투수 ERA와 승계주자 실점

구원 투수를 평가할 때 평균자책점(ERA)은 그리 좋은 기준이 아니다. ERA가 지닌 여러 단점 외에도, 선발 투수가 남긴 주자가 홈으로 들어왔을 때 구원 투수는 아무런 책임을 지지 않기 때문이다. 그러나 주자를 홈으로 불러들이는 행위는 당연히  구원 투수의 책임이며, 이로 인해 실제 본인 책임에 비해 더 낮은 ERA를 기록하게 된다. 많은 이닝을 던지는 선발 투수는 이러한 운의 요소가 많이 희석되지만, 적은 이닝을 던지는 구원 투수의 ERA는 크게 변할 수 있다.

승계 주자가 점수로 이어졌을 때, 이 책임을 선발/구원 투수 모두에게 적절히 분배할 수 있을까? 물론이다. RE24, DRA 스탯은 이를 고려하고 있다. 그러나 RE24는 ERA와 달리 리그 평균 대비 점수기여도 누적값이며, DRA는 그 외에도 많은 조정 요소들을 더 포함하고 있다.

기본적으로 ERA의 스케일을 유지하면서, 승계주자 실점에 대한 부분을 고려하는 스탯을 생각해보자. 얼마 전 팬그래프에wesleypasfield가 승계 주자 실점에 대한 부분만 따로 고려한 wERA가 바로 이러한 스탯이다. 그런데 이와 유사하지만 더욱 간단하게, 승계주자 실점 및 상황별 기대 득점 정보없이 RE24만으로 비슷하게 다음과 같이 계산할 수 있다.

  • wERA = 리그 ERA – 8.3 x RE24/이닝

투수의 9이닝당 득점 기여도(RE24)에 0.92를 곱하여 ERA 스케일로 만든 뒤, 리그 평균자책점에서 이를 뺀 값이다. 이 스탯은 전적으로 RE24 기반이므로, 승계주자 실점에 대한 부분이 공정하게 고려된다. 따라서 선발/구원 투수 모두에게 유불리함이 없다.

이제 2016년 50이닝 이상 소화한 투수 중 wERA 상위 랭커를 살펴보자. 구원 투수의 경우, ERA와 wERA 간 차이를 통해 승계주자 실점으로 인한 이득을 확인할 수 있다.

Rank Name IP ERA wERA
1 Zach Britton 67 0.54 0.49
2 Dan Otero 70.2 1.53 1.58
3 Andrew Miller 74.1 1.45 1.66
4 Christopher Devenski 108.1 2.16 1.94
5 Kenley Jansen 68.2 1.83 2.00
6 Matt Bush 61.2 2.48 2.12
7 Tony Barnette 60.1 2.09 2.13
8 Alex Colome 56.2 1.91 2.13
9 Sam Dyson 70.1 2.43 2.14
10 Ryan Dull 74.1 2.42 2.16
11 Nate Jones 70.2 2.29 2.22
12 Clayton Kershaw 149 1.69 2.24
13 Will Harris 64 2.25 2.25
14 Aroldis Chapman 58 1.55 2.30
15 Zach Duke 61 2.36 2.30
16 Mark Melancon 71.1 1.64 2.32
17 David Phelps 86.2 2.28 2.38
18 Brad Brach 79 2.05 2.46
19 Tyler Thornburg 67 2.15 2.47
20 Brad Ziegler 68 2.25 2.48
  • Share on Tumblr